전북경찰청, ‘음주운전 하지마라’연말 특별단속

17.11.20 ∼‘18.1.31(73일)까지 ‘연말연시 음주운전 특별단속’

이영노 | 기사입력 2017/11/17 [10:12]

전북경찰청, ‘음주운전 하지마라’연말 특별단속

17.11.20 ∼‘18.1.31(73일)까지 ‘연말연시 음주운전 특별단속’

이영노 | 입력 : 2017/11/17 [10:12]
▲ 음주운전 단속모습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전북경찰청장(청장 조희현)은 연말연시를 맞아 음주운전 근절 분위기를 조성하고 특히 도내 음주운전 재범률이 높은 점을 감안, 음주교통사고 예방의 차원에서‘17.11.20 ∼‘18.1.31(73일)까지‘연말연시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전개하기로 하였다.

 

실제로 올해 들어 교통사고 중 9.7%(634건)를 차지하고 있는 음주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음주교통사고 사망자는 전년대비 51.6%(31→15명/-16명)으로 대폭 감소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음주사고 발생건수는 전년대비 0.8%(629→634건/+5건)으로 증가하였고 특히 금・토・일요일 48.3%(306건), 20∼02시경 46.1%(292건)으로 절반 정도를 차지하였다.

특히, 최근5년 음주운전자 39,403명 중 1회 56.2%(22,126명), 2회이상 43.8%(17,277명), 3회이상 18.4%(7,246명)로 재범률이 심각하여 전북경찰은 음주운전 우려시간대 유흥가 순찰 및 홍보를 전개하여 운전자의 경각심을 고취시키고자 함이다.

따라서 지역별 실정에 따라 유흥가 등 음주운전 우려지역을 중심으로 주・야간을 불문한 상시단속과 스팟이동식 단속 방식으로 음주단속을 강화하면서 매주1회 이상 도내 불시 음주운전 일제단속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석현 전북경찰청 교통안전계장은“음주운전 재범률이 높은 것을 보면 이는 계속적이고 반복적인 운전자의 습관적인 행동으로 볼 수 있어 무엇보다도 당사자의 의식 개선이 가장 필요하다.”며 “또한 음주운전은 언제 어디서든 단속될 수 있고 음주운전으로 인해 나와 나의 가족이나 다른 누군가를 해할 수 있는 명백한 범죄임을 명심하며 음주운전 행위를 발견하면 적극적인 112신고를 당부드린다.”고 하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