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기계공 학생들 전국대회서 1위

강아람, 손호영, 김연우, 홍호영, 장연근, 이은호 등 학생들...전북대를 빛냈다

이영노 | 기사입력 2017/11/20 [12:24]

전북대, 기계공 학생들 전국대회서 1위

강아람, 손호영, 김연우, 홍호영, 장연근, 이은호 등 학생들...전북대를 빛냈다

이영노 | 입력 : 2017/11/20 [12:24]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전북대 강아람 기계공학과 학생 등 학생들이 경진대회에서 1위를 했다.

이는 한국표준협회가 주최하고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한 가운데 지난 17일 열린 제4회 대학생 창의적 문제해결 경진대회에서 1위를 포함하여 참가한 2개 팀이 입상하는 성과를 거뒀다는 것.

 

전국 16개 대학 98개 팀이 1차 예선을 치르고 본선에 진출한 8개 팀 가운데 열린 이번 대회에서 전북대 강가람(기계공학과), 손호영(기계공학과), 김연우(반도체기술학과) 학생팀이 삼성전자가 제시한 문제에 대해 ‘로봇청소기의 브러쉬와 캐스터의 형태변환 및 도킹스테이션에서 커티를 이용한 머리카락의 엉킴 및 제거’라는 방법을 제시해 경진대회 최고상인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대상)을 수상했다.

 

또한 홍호형(기계시스템공학부), 장영근(기계시스템공학부), 이은호(전자공학부) 학생팀은 자유주제 부문 한국표준협회장상(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전북대 학생들이 창의적인 문제해결안을 도출하고 해결하는 능력이 두드러졌다.

 

수상 학생팀 모두 전북대학교 LINC+사업단의 창의역량 강화교육과 지원을 받았으며,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창의적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TRIZ 교육, 액션러닝 교육, 다학제융합캡스톤디자인 교육과정 등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학생의 역량 계발 및 지역 기업의 경쟁력 확보에 큰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