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경찰, 근무중 심정지 상태 관광버스기사 구조

사하署, 장림파출소 권선업 경사

김종환 | 기사입력 2018/01/10 [01:20]

부산 경찰, 근무중 심정지 상태 관광버스기사 구조

사하署, 장림파출소 권선업 경사

김종환 | 입력 : 2018/01/10 [01:20]

[오늘뉴스=김종환 기자] 경찰의 빠른 응급처치가 또 한명의 귀중한 생명을 살려냈다.


지난 8일 오후 3시 47분경, 거점근무중이던 사하경찰서 장림파출소 소속 권선업 경사는, 동료직원이 쓰러졌다는 관광버스기사의 구조요청을 받았다.

권 경사는 즉시로 현장에 도착해 119에 신고후, 쓰러진 환자의 기도를 확보하고 심폐소생술을 시작했다.

 

구급대가 도착하기까지 약 5분 동안 심폐소생술을 통해 심장박동을 회복시켜 이후 도착한 119구급대에 환자를 인계했으며, 환자는 현재 고신대병원으로 후송되어 치료 후 회복 중에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