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병원, 치료받던 환자가 호전되자 발전기금 1000만원 기탁

만성질환 치료 회복 ... 신장내과 진료 교수 및 의료진께 감사마음 전달

이영노 | 기사입력 2018/02/12 [15:27]

전북대병원, 치료받던 환자가 호전되자 발전기금 1000만원 기탁

만성질환 치료 회복 ... 신장내과 진료 교수 및 의료진께 감사마음 전달

이영노 | 입력 : 2018/02/12 [15:27]

▲ 12일 치료받던 박인엽 환자가 병세가 좋아지자 1천만원을 시사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강명재)에서 치료받고 호전된 환자가 병원발전과 지역민의 건강증진을 위한 발전기금 1000만원을 쾌척했다.

 

전북대병원은 지난 20157월부터 만성질환 치료를 받아온 박인엽 씨가 병원의 의료서비스에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병원발전기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달식은 병원 본관 한벽루홀에서 강명재 병원장과 정연준 기획조정실장, 기금전달자인 박인협 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신장내과 이식 교수의 진료를 받아온 박 씨는 진료를 받는 동안 정성껏 치료에 임해준 이식 교수를 비롯한 의료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발전기금을 전달키로 결심했다작은 정성이지만 전북대병원의 발전을 통해 지역주민이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인엽 씨는 이번 발전기금 기탁 외에도 지난해 2017 대한민국 인류를 빛낸 대상에서 노인복지 부문 대상을 받는 등 꾸준한 사회봉사활동으로 주변의 큰 귀감이 되고 있다.

 

강명재 병원장은 우리 병원의 진료를 통해 병환이 회복돼 기쁨을 함께 나눌 수 있게 된 것에 대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보내주신 후원금은 기부해주신 분이 큰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병원과 지역 의료 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잘 쓸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전북대병원,박인엽,강명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