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검단3구역 도시개발사업 착공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8/03/05 [10:15]

인천시, 검단3구역 도시개발사업 착공

오늘뉴스 | 입력 : 2018/03/05 [10:15]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서구 왕길동 일원에 524,510㎡ 규모에 달하는 단지를 조성하는 기반시설 공사를 2월 28일 착수했다고 밝혔다.

 

5일 인천시에 따르면, 이번에 착수되는 공사는 단지 조성과 기반시설 분야다. 주거용지가 273,439㎡(52.1%), 상업용지가 11,909㎡(2.3%), 도로, 공원, 학교, 문화시설, 사회복지시설 등 기반시설용지 239,162㎡(45.6%)를 조성한다.

 

사업시행자(조합)가 단지 조성 및 기반시설 공사비로 약 682억 원 투입해 2021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사업시행자(조합) 관계자는 “사업구역 내 문화·복지시설, 공공청사·학교 등 지역 내 부족한 기반시설을 조성해 지역복지 향상과 원주민이 재정착 여건을 최대한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검단3구역은 인천도시철도2호선 왕길역과 제2외곽순환도로 검단·양촌IC와 가까워 서울 서부지역의 주택수요와 검단산단 등 인근 공업지역의 인구를 상당 부분 수용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사 착수를 통해 약 2조원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약 3천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