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제1기갑여단,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특별한 노력 ‘귀감’

“군인 손님들로 ‘살맛’ 납니다”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8/09/21 [10:47]

육군 제1기갑여단,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특별한 노력 ‘귀감’

“군인 손님들로 ‘살맛’ 납니다”

오늘뉴스 | 입력 : 2018/09/21 [10:47]

▲ 포탄사격훈련 후 장병들이 지역 식당을 찾아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육군 제1기갑여단(여단장 준장 김창수)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별한 노력을 하고 있어 주위의 귀감이 되고 있다.

 

부대는 지난 9월 20일 오전 포탄 사격훈련 후 약 200여 명의 장병들이 지역 식당을 찾아 점심을 먹었다.

 

이를 추진하게 된 배경은 올해 5월부터 분기마다 개인당 8000원씩 지급되는 현금 급식비를 부대가 주둔하고 있는 지역 상점에 사용함으로써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특히 기계화부대 특성상 훈련 시 발생하는 소음과 불편사항에 묵묵히 부대를 지지하고 응원해주는 지역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계획하게 되었다고 부대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를 위해 부대는 먼저 장병들이 이용하는 만큼 철원군청과 사전 협조하여 지역 식당들의 위생 점검을 철저히 하고 점검결과를 바탕으로 군청에서 추천받은 업체 중 총 4개 식당을 부대에서 선정했다.

 

지역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우병철(67)씨는 오늘처럼 많은 장병이 식사한 날은 지금껏 30년 넘게 장사를 하면서 처음 있는 일”이라고 했으며, “훈련도 힘든데 직접 찾아와 주어 너무나 큰 고마움을 느낀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부대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을 위해 해줄 수 있는 일은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지금처럼 지역민에게 사랑받고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부대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