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지멘스(주),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센터 개소...국내최초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8/09/28 [14:08]

인천대-지멘스(주),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센터 개소...국내최초

오늘뉴스 | 입력 : 2018/09/28 [14:08]

▲ 조동성 인천대 총장을 비롯한 개소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국립 인천대학교는 글로벌 에너지 전문기업인 지멘스(주)와 올해 3월 체결된 업무협약을 토대로 스마트 그린캠퍼스 조성과 에너지 절감을 위한 국내 최초 ASC(Advanced Service Center) 구축공사를 완료하고  지난 9월 21일 오전 11시 ASC 개소식을 개최했다.

 

ASC(Advanced Service Center) 사업은 나날이 증가하는 에너지 사용량과 이에 따른 막대한 예산이 관리비로 소요되고 있는 현 상황을 타개하고 효율적인 시설물 관리와 에너지 절감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아 예산절감까지 도모하고자 하는 정책적 사업이다.

 

인천대는 글로벌 에너지 전문 기업인 지멘스(주)와의 산학 협력을 통해 인천대학교의 친환경 스마트캠퍼스 구축을 위한 진단 및 제안, 에너지 데이터 분석 및 기술교육 등 향후 에너지 분석 및 데이터 활용을 통한 기술개발과 에너지 전문가 양성을 위한 전문 인력 양성 및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국립 인천대학교는 에너지 효율화 개선 및 친환경 스마트 캠퍼스 구축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결과 국내 최초로 지멘스의 ASC를 구축하게 되어 국내 친환경 스마트 캠퍼스의 표준 롤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동성 인천대총장은“Advanced Service Center 구축에 따라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관리 및 데이터 분석 인프라가 구축됨과 동시에 학생들에게 에너지와 관련된 첨단 교육과정을 제공하게 되어 에너지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는 데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인천대학교가 스마트 에너지 분야의 첨단 전진기지가 되어 에너지 분야 전문가를 양성하고 4차 산업혁명 분야의 국가 경쟁력 제고에 이바지 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멘스㈜ 빌딩자동화 사업본부 크리스토프 에비셔 부사장은 "지멘스㈜와 인천대학교의 ‘친환경 스마트 캠퍼스 구축 사업’의 첫 성과인 ASC를 개소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지멘스㈜는 ASC의 기반인 ‘디지털화(Digitalization)’를 통해 비용절감과 함께 빌딩의 환경성능을 향상(CO2 절감)시킴으로써 맞춤형 에너지 절감 기술을 제공할 뿐 아니라 인천대와 인천시의 경쟁력을 높이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