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축산물 표시기준 위반 식육포장처리업체 적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8/10/06 [07:53]

인천시, 축산물 표시기준 위반 식육포장처리업체 적발

오늘뉴스 | 입력 : 2018/10/06 [07:53]

▲ 인천시청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는 관내 학교에 축산물을 납품하는 식육포장처리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9월 집중적인 단속활동을 벌여 축산물위생 관리법을 위반한 4개 업체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단속에서는 축산물의 표시기준을 위반한 2개 업체와 유통기한이 경과된 식육을 보관한 1개 업체 등 총 4개 업체를 적발하였다.

 

인천시는 이번에 적발된 4개 업체 대표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축산물위생관리법에 따르면 축산물은 표시기준에 따라 표시하여야 하며, 표시가 없으면 판매하거나 판매할 목적으로 가공·포장·보관·운반 또는 진열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위반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강영식 특별사법경찰과장은 “ 앞으로도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하여 부정 축산물 단속활동을 지속적으로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