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군 장병 평일외출제 대비 T/F 회의 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1/09 [10:41]

연천군, 군 장병 평일외출제 대비 T/F 회의 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19/01/09 [10:41]

▲ 평일외출 장병의 편익도모 대책을 세우기 위한 T/F회의가 열리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연천군은 국방부가 2월부터 병사들의 부대 밖 평일외출을 전면 허용함에 따라 8일 상황실에서 외출장병의 편익도모 대책을 세우기 위한 T/F회의를 개최했다.


기획감사실장을 팀장으로 16명의 반원으로 구성된 T/F회의는 군사대비태세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오후5시 30분부터 9시30분까지 4시간가량 외출이 진행되는 만큼 장병들 외출 시 즐길거리, 먹거리를 포함해서 최근 군 장병이 큰 관심이 있는 제대 후 진로와 관련한 취미, 교양 강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다.


또한,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부대별, 권역별 맞춤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하여 1월 시범운영 기간에 군 장병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 등도 할 예정이다.


연천군 기획감사실 관계자는, 연천군에 주둔하고 있는 군 장병은 3만여 명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군병력의 35% 이내에서 외출이 허용될 예정이어서 3,000~5,000여 명의 장병이 외출을 하면 침체되어 있는 지역경제에 큰 활력이 있을 것이라고 말하고 장병들이 부모의 품 같이 따뜻하고 안락하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