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소래포구 횟집거리서‘주방 클린데이’ 캠페인 전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6/07 [16:08]

남동구, 소래포구 횟집거리서‘주방 클린데이’ 캠페인 전개

오늘뉴스 | 입력 : 2019/06/07 [16:08]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음식점 영업주들의 주방문화개선 인식 확산과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지난 5일 ‘주방 클린데이(Clean-Day)’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식품접객업소의 청결하고 위생적인 주방문화개선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소래포구 신도로 횟집거리에서 (사)한국외식업중앙회남동구지부와 상인회가 적극 참여해 이뤄졌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서는 남동구를 찾는 관광객에게 보다 더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음식점을 방문하여 칼, 도마 구분 사용 등의 위생수칙 안내문과 위생모를 직접 배부하고 감염병 및 식중독 발생 예방을 위한 수산물의 위생적인 취급을 당부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외식의 증가에 따라 소비자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식품의 안전관리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