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진안홍삼배 전국배드민턴대회...400팀 참여

15일부터 이틀간 전국 400팀 1,200명 기량 겨뤄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6/17 [11:07]

진안군, 진안홍삼배 전국배드민턴대회...400팀 참여

15일부터 이틀간 전국 400팀 1,200명 기량 겨뤄

이영노 | 입력 : 2019/06/17 [11:07]

 

▲ 배드민턴 경기모습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진안군 배드민턴협회(회장 원하연)가 주관한 제10회 진안홍삼배 전국배드민턴대회가 지난 15일부터 이틀간 진안문예체육회관과 진안초등학교 체육관에서 열렸다.

 

대회기간 동안 전국각지에서 400개팀 1,200여명의 동호인이 참가했다.

 

이틀간의 열띤 열전 끝에 ▲준자강은 전주 불수 ▲남복(A그룹)은 정읍 수성(30대), 전주 불수(40대), 전주 전공민턴(50대)이 정상에 올랐고 ▲여복(A그룹)은 전북 전주(30대), 익산 탑님턴(40대), 전주 신동(50대) ▲혼복(A그룹)은 남원 교룡(30대), 경남 거창에이스(40대), 전주 신우천(50대)이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배드민턴 저변확대와 동호인들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1년에 창설된 이 대회는 해를 거듭할수록 전국 배드민턴 동호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전국적으로 100여개에 달하는 배드민턴 대회가 열리는데 동호인들의 선택 폭이 넓어졌음에도 이 대회에 꾸준히 참가클럽과 선수들이 늘고 있다.

 

한편, 진안군은 올해에만 배구와 배드민턴, 탁구 등 크고 작은 32개 대회를 유치하고 있어 생활 스포츠 메카로 자리잡고 있다. 진안군의 활발한 스포츠 마케팅 덕분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훈풍이 불고 있다는 평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진안군,전국배드민턴대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