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6/17 [11:13]

인천 계양구,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오늘뉴스 | 입력 : 2019/06/17 [11:13]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는 6월 17일부터 9월 30일까지 개발제한구역 내 비영농 불법 비닐하우스 등 중점관리대상 위법행위 특별단속을 집중적으로 시행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불법행위 특별단속은 개발제한구역 내 작물 재배 등 영농을 위한 비닐하우스는 허가나 신고 없이 설치가 가능하나, 현재 주거 및 쉼터·여가장소·창고 등 영농이 아닌 불법 비닐하우스 설치 사례가 증가함에 따른 조치이다.

 

특히 적발된 위법행위에 대하여는 자진철거 및 원상복구토록 신속하고 엄중하게 조치할 예정이며, 이행되지 않을 때에는 관련법령에 따라 즉시 고발조치, 이행강제금 부과 등 강력히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구 도시재생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개발제한구역 내에서의 위반행위에 대해서 지속·반복적으로 집중 단속할 예정이며, 위반행위자에 대한 신속하고 엄중한 조치로 개발제한구역 훼손을 최소화하여 개발제한구역 지정 취지와 목적에 맞게 자연환경 훼손방지 및 보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