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경찰, 빈집상습 털이범 30대 구속

강력팀 경감 최원규 등...시민안심 경찰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6/19 [08:06]

익산경찰, 빈집상습 털이범 30대 구속

강력팀 경감 최원규 등...시민안심 경찰

이영노 | 입력 : 2019/06/19 [08:06]

▲ 익산경찰서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익산경찰서 강력팀 경감 최원규 등은 빈집 상습털이범 A (30세)를 구속했다.

 

피해자는 B (여) 등 10명, 피의자는 지난5.29.18:30경 익산시소재 주택 담을 넘어가, 거실 장식장 위에 있는 금목걸이․금팔찌 등 16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절취하는 등,

 

5.29.~6.15.까지 익산시내 및 주택에 침입, 총10회에 걸쳐 700만원 상당의 현금 및 귀금속을 절취한 혐의다.

 

경찰은 영상자료를 분석, 15일19:05경 익산시소재 노상서 검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