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차세대 스마트 전장부품 산업화’ 포럼...산자부.전북도.군산시 등 주최

전기차(EV) 및 상용 특장차를 위한 스마트 전장 부품개발 트렌드 공유 목적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6/19 [09:50]

군산대, ‘차세대 스마트 전장부품 산업화’ 포럼...산자부.전북도.군산시 등 주최

전기차(EV) 및 상용 특장차를 위한 스마트 전장 부품개발 트렌드 공유 목적

이영노 | 입력 : 2019/06/19 [09:50]

▲ 곽병선 군산대총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군산대학교(총장 곽병선)는 전기자동차 및 상용특장차를 위한 “차세대 스마트 전장부품 산업화 전략 포럼”을 개최했다.

 

이 포럼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전라북도, 군산시가 주최했고 군산대학교, 전자부품연구원 전북본부가 주관했다.

▲ 주요 참석자들     © 이영노

 

포럼 참석자는 군산대 곽병선 총장, 김영철 산학협력단장, 나기학 전라북도 도의원, 전북도청 주력산업과 나해수 과장, 군산시청 산업혁신과 미래산업계 문병운 계장, 전북테크노파크 이영미 단장, 전북연구개발특구 서준석 본부장, 전북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회사 지건열 대표이사,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박광진 센터장,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조민호 본부장, 건설기계부품연구원 윤종구 원장, 전북지역대학 기술지주회사 지건열 대표이사, 대우전자부품 윤재은 소장, 주식회사 명신 박호석 부사장, 타타대우상용차 김광수 팀장 · 김상우 부장, 전자부품연구원 신찬훈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포럼은 전기차(EV) 및 상용 특장차를 위한 스마트 전장 부품의 개발 트렌드 공유와 전라북도 스마트 전장부품 산업화 발전전략 수립 등을 목적으로 한다.

 

이날 김필수 한국전기자동차협회장의 “전기자동차 최신 동향 및 전라북도 EV 생태계 발전 방안”, 전자부품연구원 신찬훈 본부장의 “전라북도 스마트 전장부품 발전 방안”, 타타대우상용차 김광수 팀장의 “상용차 전장산업의 현재와 미래”, 대우전자부품 윤재은 소장의 “지역 자동차 전장부품기업의 개발현황 및 향후 전략”, 군산대학교 이덕진 교수의 “자율주행자동차 기술 동향 및 발전 방안” 발표 등으로 진행되었다.

 

김필수 한국전기자동차협회장은 “전기자동차 최신 동향 및 전라북도 EV 생태계 발전 방안”을 통해 국내외 자동차 시장환경,전기차 현황 및 가능성, 전기차 연관 신사업 모델, 전기차 비즈니스를 위한 미래 전략 등을 소개했다.

 

신찬훈 (전자부품연구원)  본부장은 “전라북도 스마트 전장부품 발전 방안”에서 패러다임 전환에 따른 국내 자동차산업 현안, 스마트 전장부품 동향, 전북 자동차 전장부품산업 발전방안 등에 대해 소개했다.

 

곽병선 총장은 환영사를 통해“현재 전북지역에서 친환경차를 중심으로 자동차산업 생태계 체질을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이번 포럼이 전북의 새로운 산업 생태계 개발을 위한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군산대,곽병선,산자부,군산시,전라북도,김필수,대우전자,나기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