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카톨릭대와 원도심 재생 협력 양해각서 체결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6/20 [11:10]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카톨릭대와 원도심 재생 협력 양해각서 체결

오늘뉴스 | 입력 : 2019/06/20 [11:10]

▲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는 지난 17일 인천가톨릭대학교(총장 송태일)와 원도심 재생 공공디자인과 지속가능도시를 위한 관학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인천가톨릭대 교직원, 대학원 및 학부생들은 미추홀구의 다양한 시설을 활용해 연구를 수행하고 구는 교수진 및 학생연구원들과 협력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구는 주안역 2030거리, 인하대 후문거리 등 골목길 환경정비가 필요한 시범 지역을 선정, 문화예술을 접목한 원도심재생 공공디자인을 활용한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인천가톨릭대는 시각디자인과, 환경조각과, 환경디자인과, 문화예술컨텐츠학과 등 문화예술관련 학부를 운영함에 따라 학생들의 아이디어가 공공디자인에 어떻게 접목될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미추홀구와 인천가톨릭대는 지난 3월부터 인천업사이클에코센터와 환경디자인과와 산학협력 수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친환경 도시조성을 위한 벼룩거리 활성화 등 공동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