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김승수 시장, 신규공무원 교육장서 특강...19일 덕진예술회관

새내기 200명, 교육 이틀간 다양한 직무·소양교육, 시정 주요현장방문교육 등 진행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8/19 [11:07]

전주시 김승수 시장, 신규공무원 교육장서 특강...19일 덕진예술회관

새내기 200명, 교육 이틀간 다양한 직무·소양교육, 시정 주요현장방문교육 등 진행

이영노 | 입력 : 2019/08/19 [11:07]

▲ 19일 김승수시장이 신규공무원하고 인사하는 모습(사진=이상근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김승수 시장은 19일과 20일 이틀간 덕진예술회관에서 올해 신규임용공무원과 임용후보자 등 200여명을 대상으로 전주시정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공직생활의 조기적응을 돕기 위한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한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교육 첫날 특강을 통해 지난 민선6기 첫 결재사업인 ‘밥 굶는 아이 없는 엄마의 밥상’을 시작으로 지난 민선6~7기 5년간의 시정 주요 성과에 대해 설명하고 전주가 문화로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곳임을 소개했다.

 

이어 최현창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을 비롯한 현직 부서장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공직자 친절서비스 교육 △전주시 기본현황 및 주요사업 △지방공무원 인사 및 복무 △공직자의 자세 등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본 교육에 앞서 진행된 ‘사랑하는 부모님과 함께하는 환영식’에서는 부모님 100여명도 함께 참석해 자녀들의 새로운 시작을 축하했다.

 

이 자리는 △임용후보자 대표의 공무원 선서문 낭독 △부모님께 올리는 감사의 편지 낭독 △우리 아이들과 시장님께 보내는 당부의 편지 낭독에 이어 신규임용공무원들이 부모님들께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감동의 이벤트도 펼쳐졌다.

 

당부의 편지 낭독 시간에는 한문희·한대희 남매를 합격시킨 어머니가 아이들과 시장님께 보내는 당부의 편지를 낭독하면서 교육생과 참석한 부모들의 공감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어 20일에는 △노동조합의 이해 △사람중심, 스마트시티 전주 △감사와 청렴한 공직생활 △직장 내 성희롱 예방 등에 대한 교육에 이어, △공장부지를 문화공간으로 탈바꿈시킨 ‘팔복예술공장’ △전주역 앞 ‘첫마중길’ 등을 방문해 사람 중심의 전주시 도시재생사업에 대해 배우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김승수,새내기,신규공무원,이상근,최현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