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건물주 표창...상권임대료 안정에 동참주민 16명

첫마중길과 객사길 등 상권 활성화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 및 이웃과 상생하는 환경 조성 기대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8/26 [17:30]

전주시, 건물주 표창...상권임대료 안정에 동참주민 16명

첫마중길과 객사길 등 상권 활성화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 및 이웃과 상생하는 환경 조성 기대

이영노 | 입력 : 2019/08/26 [17:30]

▲ 26일 김승수 전주시장은 상권안정화에 동참한 건물주 16명에게 표창장을 주고있다.(사진=이상근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김승수 전주시장은 26일 전주역 앞 첫마중길과 객사길 등에서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및 상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상생협약에 적극적으로 동참한 건물주 16명에게 상권임대료 안정과 건전한 상권문화 조성, 경제 활성화에 앞장선 공로로 표창을 전달했다.

 

이번 표창 수여로 상생협약 참여 건물주의 자긍심을 높이고, 젠트리피케이션 방지를 위한 상생협약의 자발적인 참여를 확대하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시정에 동참한 건물주들(사진=이상근 기자)     © 이영노

 

향후에도 건물주와 임차인 면담을 통한 젠트리피케이션 폐해를 설명하고 상가임대차보호법 관련 내용을 홍보하는 등 ‘젠트리피케이션 방지를 위한 건물주-임차인-전주시 3자간 상생협약’ 참여를 적극 유도해나갈 방침이다.

 

지난해 9월 첫마중길 11개 건물주와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상생협약을 체결한 것을 시작으로, 지난 3월부터는 전주 구도심 지역인 객사길까지 대상을 확대해 5개 건물주의 동참을 이끌어내는 등 젠트리피케이션을 극복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김승수,임대료,안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