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농협,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 운영 지원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9/20 [18:48]

연천군 농협,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 운영 지원

오늘뉴스 | 입력 : 2019/09/20 [18:48]

▲ 방역 소독 모습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연천군 관내에서 지난 9월 17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됨에 따라 연천군 관내 농협(연천군지부, 연천농협, 전곡농협, 임진농협, 파주연천축협)은 질병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지원계획을 수립하고 각 농협이 자체 보유하고 있는 방제기구(광역살포기, 드론 등)를 활용하여 관내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선제적인 방역을 하고 있다.
 
지난 18일부터 전곡농협과 임진농협 및 파주연천축협은 자체 보유 광역살포기를 각각 1대씩, 연천농협은 드론을 매일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현장에 투입하고 각 농협별로 관할구역 내 전체 양돈농가에 대하여 1일 1회 소독을 했다.
 
아울러, 연천군 농협은 군청의 방역통제초소 1개소(백학면 전동리 소재)를 24시간 운영 지원하고 농가당 생석회 40kg을 공급하는 등 방역 및 질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농협연천군지부 이월선 지부장은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고통받는 축산인들에게 조금의 도움이라도 되고자 앞으로 농협은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할 것이고, 향후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종식될 때까지 아낌없는 지원을 계속할 것이다” 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