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호 경기도의원,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발로뛰며 '앞장'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0/02 [10:30]

유상호 경기도의원,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발로뛰며 '앞장'

오늘뉴스 | 입력 : 2019/10/02 [10:30]

▲  유상호 경기도의원이 방역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유상호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연천)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총력방어에 동참하는 의미로 초소 방역물품 배부에 발 벗고 나섰다.

 

유 의원은 ASF확산으로 군 공무원들이 계속되는 비상 군무로 인하여 피로감이 겹쳐가고 있는 상황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방역초소 방역물품 배부에 동참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연천군은 현재 69개 초소를 운영하고 있으나 농업정책과 방역물품 배부 인원은 4명으로 턱없이 부족한 상황에서 유상호 도의원은 일손을 보태고자 예정된 일정을 취소하고 지난 23일부터 농업정책과로 출근하며 담당 공무원과 직접 발로 뛰며 생석회, 방역약품 등 물품배부에 앞장서고 있다.

 

10월 1일 이날 또한 방역물품 배부자로 출근한 유상호 도의원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선제방어에 최선을 다하자” 며 “연속된 비상근무로 지친 공무원들이 많이 안쓰럽지만 힘들더라도 조금만 더 힘을 내자” 라고 독려하며 배부에 나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