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여성가족부 유공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상 수상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1/25 [16:57]

미추홀구, 여성가족부 유공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상 수상

오늘뉴스 | 입력 : 2019/11/25 [16:57]

▲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는 25일 여성가족부로부터 2019 여성 폭력방지 유공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여성가족부는 2019년 성폭력ㆍ가정폭력 추방주간을 맞아 이날 서울 AW컨벤션센터에서 기념식을 열고 성폭력·가정폭력 근절, 피해자 보호 등을 위해 노력한 유공자와 우수기관을 시상했다.

 

미추홀구는 여성과 아동이 안전한 환경 조성과 함께 특히 성매매피해자 자활지원 조례를 제정해 피해 여성들의 건강한 사회복귀와 안정적 정착환경 지원에 나서는 등 정부가 강조하는 ‘적극행정’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구 관계자는 “피해 여성들을 위한 다양한 노력들이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민 모두 살기좋은 도시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