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동반성장위원회와『혁신성장 투어』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1/26 [18:12]

인천광역시,동반성장위원회와『혁신성장 투어』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19/11/26 [18:12]

▲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26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인천시 동반성장위원회 혁신성장투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는 동반성장위원회와 공동으로 11월 26일(화)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소재・부품・장비산업 국산화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혁신성장 투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경상남도, 10월 충청남도에 이어 열린 세 번째 혁신성장 투어행사는 ‘살고 싶은 도시, 함께 만드는 인천’에서 “소재·부품·장비 산업에 대한 동반 상생협력이라는 결실을 맺고,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소재・부품・장비산업 혁신기술 구매상담회는 삼성, LG, SK, 롯데, 포스코 등 대기업(공공기관) 83개사와 중소기업 203개사가 참여하여 혁신기술 구매상담을 진행하여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동반성장 상생협력의 길을 마련하였다.

 

특히, 상담회 이후에도 동반위와 인천시는 상담의 실질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중소기업의 요청이 있을 경우 1:1 추가상담과 온라인 구매상담회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김성덕 단장이 “일본 수출규제와 R&D 중심에서 바라 본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을, 기업에서는 롯데케미칼 이석환 본부장이 “소재 중소기업과 상생협력을 통한 국산화와 해외진출 전략”을 각각 주제 발표하였고, 이어서 김창균 인하대학교 공과대학장, 윤석진 인천연구원 연구위원 등 참석자와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경쟁력 강화 및 해외진출에 대한 실행방안을 심도 있게 토론했다.

 

이외에도 혁신기술 우수제품 전시회, 중소기업 지원 사업 설명회, 중소기업의 고충애로를 상담하는 컨설팅존, 인천광역시 혁신성장 홍보관 등을 비롯한 다채로운 부대행사를 개최하여 참여기업의 호응과 만족도를 높이고, 혁신주도형 동반성장 분위기 조성에 기여했다.

 

무엇보다도 인천광역시와 동반성장위원회가 함께 올해 마지막 혁신성장 투어를 모든 길이 통하는 all ways 인천광역시에서 소부장산업 국산화 및 경쟁력 강화를 주제로 개최한 것은, 전 세계가 보호무역주의의 확산으로 인한 무역 갈등이 고조되고 상황에서 제품의 상용화와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게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혁신’하고, ‘상생 포용’하는 튼튼한 산업경제 생태계를 만들어 가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오늘 열린 혁신성장투어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협력 네트워크가 더욱 돈독 해지고,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동반성장의 기반을 다지는 자리”라며, “앞으로 인천기업이 혁신하고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