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별빛골목이 당신의 안전과 함께 합니다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2/16 [16:40]

미추홀구, 별빛골목이 당신의 안전과 함께 합니다

오늘뉴스 | 입력 : 2019/12/16 [16:40]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미추홀구가 모든 사람들이 안심하고 밤길을 다닐 수 있는 골목의 첫 발을 내딛었다.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는 16일 용현1·4동 인주대로 224번 길 일원에서 여성친화도시 지역특화사업으로 조성한 별빛골목 준공을 기념해 주민들과 ‘별빛골목 현장순회’를 했다고 밝혔다.

▲ 조성된 별빛골목을 둘러보고 있다.     © 오늘뉴스


 현장순회에는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을 비롯해 학동지구대장, 골목기획단 및 주민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설치물 설명 등이 진행됐다.

별빛골목은 미추홀구 첫 번째 여성친화도시 지역특화사업인 ‘골목, 빛으로 물들다’ 사업 일환으로 여성친화 관점에서 어두운 골목을 밝게 만들어 누구나 안심하고 걸을 수 있는 골목을 조성하자는 취지에서 추진됐다.

지난 7월부터 각 동과 미추홀경찰서 협조로 주민의견 수렴을 거쳐 최종 사업지를 결정했다.

어두운 밤길을 비춰주는 별빛을 주제로 한 별빛골목은 지난 10월부터 도막형 도로포장을 시작으로 학생들 통학로라는 점에 착안해 학생들의 이야기를 적은 말풍선 벽화 등을 조성했다.

또 도로표지병과 LED벽화로 밤길을 비추는 별빛으로 형상화하고, 골목 중간에는 CCTV와 로고젝터 설치를 마쳤다.
별빛골목을 지나가던 한 주민은 “혼자 지나다니기 무서웠던 골목이 지금은 예쁘고 밝아져 기분이 좋아진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