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병원 임신호 원장, 9년째 이어온 나눔의 손길!....“관심”

전주병원, 22일 전주시에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위한 라면 200박스 기탁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1/22 [13:18]

전주병원 임신호 원장, 9년째 이어온 나눔의 손길!....“관심”

전주병원, 22일 전주시에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위한 라면 200박스 기탁

이영노 | 입력 : 2020/01/22 [13:18]

 

 

▲ 9년째 불우이웃 기탁한 임신호(중) 전주병원장...(사진=이상근 기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영경의료재단 전주병원(원장 임신호) 임직원들은 22일 전주시청을 방문하여 주위의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해달라며 라면 200박스를 전달했다.

 

8년 전부터 이러한 나눔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임신호 전주병원 원장은 추운 겨울, 작은 정성이지만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힘든 상황일지라도 용기를 잃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주시 관계자는 사회 각계각층에서 많은 분들이 어려운 이웃에게 관심을 가져주시고 나눔을 실천해 주심으로서 전주가 살기 좋은 따뜻한 도시로 거듭 난다명절마다 잊지 않고 후원해주신 전주병원 임직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병원은 지난해 12월 엄마의 밥상에 300만원을 기탁하였으며 명절과 연말연시마다 시청과 주민센터를 방문하여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품을 기탁하여 훈훈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