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체계 강화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1/28 [16:39]

연천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체계 강화

오늘뉴스 | 입력 : 2020/01/28 [16:39]

▲ 김광철 연천군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환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관련 시설 및 장비, 인력 등에 대한 상황을 점검하고 의심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을 당부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연천군 보건의료원은 잇따른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의 발생에 따라 관련 대응체계를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위기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단계로 격상함에 맞춰 선별진료소를 실외에 설치·운영하는 등 감염병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고 있다.

 

김광철 연천군수는 이날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관련 시설 및 장비, 인력 등에 대한 상황을 점검했으며 의심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을 당부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신고대상은 14일 이내 중국 후베이성에 방문하거나 확진환자와 밀접하게 접촉한 이후 발열, 호흡기 증상(기침, 호흡곤란)의 증상이 나타난 자 혹은 14일 이내 중국을 방문한 후 폐렴이 나타난 자이다.

 

연천군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현재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예방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일반적인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밝혔다

 

이어 ”손 씻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의심되는 경우 보건의료원(031-839-4172)이나 질병관리본부(1339)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