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호 도의원,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적극 나서

먹거리 조성 사업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축산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2/10 [14:54]

유상호 도의원,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적극 나서

먹거리 조성 사업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축산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

오늘뉴스 | 입력 : 2020/02/10 [14:54]

▲ 유상호 도의원이 지난 7일 침체된 연천읍 상권을 살리기 위한 간담회를 열고 연천군청 축산과장으로부터 의견을 듣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경기도의회 유상호 도의원이(더불어민주당 ․ 연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나섰다.

 

유상호 도의원은 지난 7일 연천군의회 의장 임재석, 파주연천축협 연천지점장 김근수, 전곡한우협회 연천군지부장 왕병암, 연천농협 및 연천군청 관계자들과 함께 침체된 연천읍 상권을 살리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 참석자들은 연천군의 청정한 자연을 이용해 좋은 품질의 한우를 생산하고 명품 브랜드를 만들어 지역발전을 꾀하고자 하는 뜻은 같으나 건강한 소를 만들어나갈 수 있는 환경 조성, 장옥의 실질적인 사용 방안, 판매 주체와 주변 환경의 볼거리와 즐길 거리 제공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유상호 도의원은 “연천역이 경원선 전철 개통 시 종착역이 됨으로써 많은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나 주변 상권이 열악한 상태이므로 전철완공에 따른 종착역의 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어 연천읍 소재 5일 장터를 활용한 먹거리 조성 사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축산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하고자 한다”는 뜻을 밝혔다.

 

그러면서 “오늘 자리는 공감대 형성과 뜻을 함께하는 추진단구성을 위한 자리이며 앞으로 세부계획 및 추진계획 수립을 통해 먹거리 사업이 진행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