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독도사랑 국토사랑회, 2020년 영토주권 수호를 다짐하는 첫 간담회 개최

독도 문화제, 독립유적지 탐방 등 활발한 영토주권 수호활동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다짐.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2/18 [16:52]

경기도의회 독도사랑 국토사랑회, 2020년 영토주권 수호를 다짐하는 첫 간담회 개최

독도 문화제, 독립유적지 탐방 등 활발한 영토주권 수호활동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다짐.

오늘뉴스 | 입력 : 2020/02/18 [16:52]

 

경기도의회 독도사랑 국토사랑회 회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18일 영토주권 수호와 역사 바로 세우기 운동에 앞장섰던 경기도의회 독도사랑 국토사랑회가 2020년을 맞아 첫 간담회를 가졌다.

독도사랑 국토사랑회는 2019년 회비 회계보고를 시작으로 2019년 활동결과를 평가하고 다가오는 2020년 활동계획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갈수록 커지는 조직을 체계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최초로 독도사랑·국토사랑회의 감사를 선출했다.

독도사랑 국토사랑회는 2020년 계획으로 2.22일경 일본 다케시마의 날 지정에 항의하는 ‘일본의 독도침탈 야욕 규탄’, ‘독립유적지 탐방’, ‘독도 탐방 문화제’ 참여, 10.25. 독도의 날 기념 ‘독도 사진전·독도 토론회’ 개최 등 활발한 활동계획을 논의했다.

이어 독도사랑 국토사랑회의 회계·조직 등에 있어 보다 체계적이고 투명한 운영을 위해 최초로 고찬석, 김영해 의원 등 2인을 감사로 선출했다.

간담회에 앞선 인사말에서 민경선 의원은 “그동안 일본의 계속되는 경제·주권 침탈에 맞서 전국 최대 광역지자체인 경기도의회의 독도사랑 국토사랑회는 이를 저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왔다.

2020년에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우리 국토이자 자존심인 독도를 수호하고 영토주권을 지키기 위해 발벗고 나서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독도사랑 국토사랑회는 마지막으로 일본군성노예피해자의 희생을 기리는 의회 앞 평화의소녀상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며 독도와 영토주권을 수호의지를 다지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독도사랑 국토사랑회 회장 민경선 의원, 부회장 최경자, 김은주 의원, 사무총장 김용성 의원, 고문 김현삼, 배수문 의원 및 회원으로서 고찬석, 김경호, 김미숙, 김봉균, 김우석, 김영해, 박관열, 유근식, 유영호, 이원웅, 이종인, 이진, 이필근, 임채철, 장태환 의원이 함께 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