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인천시와 보완협약 통해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 확보

조동성 총장 “산학협력지원금 통해 연구중심대학 강화”
박남춘 시장 “대학발전이 곧 지역발전 ‘통큰 결단’ 내려”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2/18 [17:57]

인천대, 인천시와 보완협약 통해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 확보

조동성 총장 “산학협력지원금 통해 연구중심대학 강화”
박남춘 시장 “대학발전이 곧 지역발전 ‘통큰 결단’ 내려”

오늘뉴스 | 입력 : 2020/02/18 [17:57]

▲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대가 인천시와 진통 끝에 교수들의 연구활동을 도울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원 확보를 골자로 하는 재산협상 보완협의를 마치고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인천대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협약서를 통해 인천시는 인천대가 인천 및 경제자유구역 발전과 연계되는 사업 등 산․학․관 협력을 위한 각종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할 경우 사업별 타당성 검토결과에 따라 총 3067억원의 산학협력 지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또 2019년부터 2027년까지 매년 200억원 이상 총 2000억원의 대학발전기금을 조성하여 매년 1/4분기 중 인천대에 제공하되, 올해부터 2022년까지 연간 150억원 이상 지원하고 2023년부터는 해마다 200억원 이상을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대해 박남춘 인천시장은 “인천대에 더 많은 지원금을 주는 것에 대해 주변에서 반대하는 의견이 없지 않았지만 대학의 발전이 지역사회의 발전을 이끈다는 고마운 생각에 고심 끝에 ‘통 큰 결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어 “인천대가 낙후된 제물포 지역발전을 위해 인천대가 그 중심에서 지금보다 더 많은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인천대 조동성 총장은 “교수들이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하는 과정에서 학교에서 지원하는 매칭펀드가 부족해서 연구를 못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번에 3067억원에 달하는 산학협력 지원금 확보를 통해 앞으로 교수들이 마음 놓고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할 수 있게 됐다” 며 “이를 계기로 인천대가 연구중심대학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