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출신 유성훈씨가 2억원 상당 마스크 기증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5/27 [09:14]

원광대 출신 유성훈씨가 2억원 상당 마스크 기증

이영노 | 입력 : 2020/05/27 [09:14]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원광대 원불교학과 졸업생 무역업자 유성훈(53) 씨가 모교에 2억원 상당의 마스크를 기증했다.

 

마스크 기증은 지난 21일 유성훈 씨가 총장실을 방문해 이루어졌으며, 21일부터 3회에 걸쳐 KF94 마스크 1만장과 국내산 3중 SB필터 덴탈마스크 약 20만장이 대학에 전달됐다.

 

유성훈 씨는 “얼마 전부터 모교에 마스크를 기증하기 위해 준비했는데 여건상 이제야 준비된 마스크를 기증하게 됐다”며, “모교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하루빨리 코로나19가 극복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마스크 기증에 나섰다”고 취지를 밝히면서 “기회가 되면 추후에 더 기증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원광대,유성훈,마스키기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