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중소기업 기술개발 및 역량강화 나서

중소벤처기업부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사업」 선정, 중소기업 대학 내 상주…인력, 장비, 기술, 교육 지원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5/29 [11:53]

전북대, 중소기업 기술개발 및 역량강화 나서

중소벤처기업부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사업」 선정, 중소기업 대학 내 상주…인력, 장비, 기술, 교육 지원

이영노 | 입력 : 2020/05/29 [11:53]

▲ 전북대 홍보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북대 산학협력중점사업단(단장 송제호 교수)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2020년도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 사업’ 호남․제주 권역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앞서 추진한 연구마을지원사업의 후속으로, 거점대학의 모든 중소기업 지원 프로그램을 활용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과 역량 강화를 위해 기획된 사업이다.

 

이전과 마찬가지로 기업은 사업 기간 중 대학 내에 상주하면서 대학과 공동으로 R&D기술개발을 수행하고, 대학은 실험실과 연구인력, 장비, 기술이전, 교육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전북대는 2014년과 2017년 수행한 연구마을 지원사업을 수행하면서 유기적인 권역별 협력 네트워크 구축과 이를 통한 R&D 수행 능력 등을 인정받아 호남․제주권역(전북, 전남, 광주, 제주)을 아우르는 운영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을 통해 사업단은 권역별로 부설연구소나 전담부서가 없는 기업을 대상으로 6월 중 1단계(1개월/과제당 200만원) 지원으로 40여개 내외의 기술역량분석을 진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대,중소벤처기업부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사업」 선정, 중소기업 대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