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교육청 · 군 · 구와 함께 모든 학생에게 ‘농산물 건강 꾸러미’ 가정으로 배송 시작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6/01 [09:50]

인천시, 교육청 · 군 · 구와 함께 모든 학생에게 ‘농산물 건강 꾸러미’ 가정으로 배송 시작

오늘뉴스 | 입력 : 2020/06/01 [09:50]

▲ 농산물 건강 꾸러미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시는 인천시교육청, 군·구와 함께 개학연기로 학교급식을 못한 초·중·고교 전체학생을 대상으로 친환경·고품질 “농산물 건강 꾸러미”를 6월부터 각 가정으로 배송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농산물 건강 꾸러미는 학생 1인당 3만원 상당, 총 105억원을 지원해 강화 친환경쌀 3kg과 일반쌀 5kg, 찹쌀 2kg 총 10kg으로 구성했고 개학연기로 학교급식이 장기간 중단됨에 따라 가정 내 식사에 대한 학부모 부담을 경감하고 학교급식 중단에 따른 농업인 피해를 줄이기 위해 추진되는 한시적 사업이다.

시의 “학생 가정 농산물 건강 꾸러미”는 약 31만 여개로 그동안 제작과 원활한 공급을 위해 종합적으로 검토해 결정됐으며 6월부터 학생 1인당 곡류10kg 1꾸러미씩 교육지원청지역별로 순차적으로 각 가정에 택배로 직접 전달 될 예정이다.

이번에 꾸러미로 공급되는 강화 친환경 쌀은 환경을 보전하고 소비자에게 보다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유기합성 농약과 화학비료 및 사료첨가제 등 화학자재를 전혀 사용하지 않거나, 최소량만을 사용해 생산한 쌀로 전문인증기관이 엄격한 기준으로 선별·검사해 정부가 그 안전성을 인증해주는 농산물이다.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 “쌀은 장기간 보관·섭취가 가능 하지만 최근 기상전망에 따르면 앞으로 더워지는 시기가 이어지는 만큼 각 가정에는 받은 꾸러미 쌀을 가급적 통풍이 잘되는 서늘한 곳 또는 냉장이 되는 곳 등에 보관하고 사용하는 것이 부패나 변질을 예방할 수 있으니 가정에서의 보관·관리에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박남춘 시장은 “그동안 학생 가정 농산물 건강 꾸러미 지원 사업을 시를 믿고 기다려준 학생과 학부모님들께 감사를 드린다”며 “지금까지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학생과 학부모, 지역 농업인 모두에게 농산물 건강 꾸러미 지원사업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