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전북본부, 癌 발견 318명...7월말 기준

전년도 대비 암 발견율 38.3% 상승, 여름휴가철 조기 건강검진 권장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8/10 [09:49]

건협 전북본부, 癌 발견 318명...7월말 기준

전년도 대비 암 발견율 38.3% 상승, 여름휴가철 조기 건강검진 권장

이영노 | 입력 : 2020/08/10 [09:49]

▲ 암 발견통계표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한국건강관리협회 전북지부(본부장 배기웅)는 2020년 7월 말까지 건강검진을 통해 무려 318건의 암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총 318건의 암 중 종별로는 갑상선암이 188건(59.12%)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위암 25건(7.86%), 유방암 24건(7.55%), 대장암 21건(6.60%), 폐암 20건(6.29%), 간암 7건(2.20%), 기타암* 20건(6.29%) 순이었다.

구분

 

* 한국건강관리협회 전북지부 관리 실적 기준

 
* 기타암: 췌장암, 신장암, 십이지장암 등

배기웅 건협 본부장은 “전년도 대비 암 발견율이 38.3%나 상승했다.”며, “암은 무엇보다 예방과 조기발견이 중요한 질병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평소보다 연말에 건강검진 인원이 더욱 더 몰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이번 여름휴가철을 이용해 차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건강검진을 받는 것을 권장한다.”고 말했다.

 

건협 전북지부는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검진, 국가암검진을 비롯한 종합검진, 맞춤형검진, 예방접종 등을 시행하고 있다. 전화 또는 카카오톡 채널로 상담 가능하며, 전화(063-259-8900), 인터넷 홈페이지(http://jb.kahp.or.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건협,전북지부,배기웅,암발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