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김종훈 농식품부 실장 등 지원들 수해복구현장서 봉사활동

김종훈 기획조정실장 등 직원 53명은 진안군 진안읍 연장리 수박 재배 농가 방문

이영노 | 기사입력 2020/08/12 [13:47]

진안군, 김종훈 농식품부 실장 등 지원들 수해복구현장서 봉사활동

김종훈 기획조정실장 등 직원 53명은 진안군 진안읍 연장리 수박 재배 농가 방문

이영노 | 입력 : 2020/08/12 [13:47]

 

12일 김종훈 농림부 기획실장이 수해농가에서 일손돕기현장... 사진=신영빈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김종훈 농림축산식품부 실장 등 직원 50여명은 12일 진안군을 찾아 이번 집중 호우 피해를 입은 수박농가에 긴급 농촌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 수해농가현장... 사진=신영빈 기자  © 이영노

 

이날 마령면 연장리 한 수박농가에서 수해로 복구가 막막한 현장을 보고 김종훈 기획조정실장 등 직원 53명은 심각한 상태를 직감했다.

 

이들은 수박 재배 농가에서 찾아 쏟아진 수박 활대 및 비닐, 유입된 쓰레기 등을 수거하는 등 피해 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어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진안군이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전례없는 침수 피해를 입었다는 기사를 접하고, 현장에 직접 도움이 되겠다는 마음으로 이번 일손돕기를 결정했다.

 

수박농가는 “갑작스런 폭우로 인한 피해로 복구 작업이 막막했는데 공무원들의 일손돕기가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움을 인사했다.

 

김종훈 기획조정실장은 “썩어 있는 수박을 보면서 마음이 편치 않았다.”며 “이번 일손돕기가 상처입은 피해 농가의 마음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진안군,기획조정실,김종훈,농림식품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