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마을만들기 활기...15일 우수마을 발표

그린빌리지사업 최우수 주천면 상양명 마을, 참살기좋은마을가꾸기사업 최우수 진안읍 은천마을

이영노 | 기사입력 2020/10/15 [21:41]

진안군 마을만들기 활기...15일 우수마을 발표

그린빌리지사업 최우수 주천면 상양명 마을, 참살기좋은마을가꾸기사업 최우수 진안읍 은천마을

이영노 | 입력 : 2020/10/15 [21:41]

진안군 우수마을 선정...이은숙 팀장 등이 둘러보고 있다.  © 이영노

 

진안군 전략산업과(과장 육완문) (팀장 이은숙)이 주민 주도형 마을 만들기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그린빌리지사업’과‘참살기좋은마을가꾸기사업’에 대한 2020년 우수마을을 15일 발표했다.

 

마을만들기 1단계 사업인 ‘그린빌리지 사업’에는 총 11개 마을이 신청했으며 주천면 상양명 마을이 최우수마을에 선정됐다. 우수마을에는 진안읍 석곡, 상전면 내송, 백운면 원동창, 마령면 원동촌, 부귀면 적천이 선정되어 내년도 참살기좋은 마을가꾸기사업에 참여 자격을 얻었다.

 

또한 마을만들기 2단계 사업인 ‘참살기좋은 마을가꾸기사업’에는 총 6개 마을을 평가했으며 진안읍 은천마을이 최우수마을로 선정됐다. 우수마을에는 부귀면 이랑교육, 주천면 장등이 선정되어 내년도에 3단계 마을만들기 사업인 ‘ 으뜸마을가꾸기’ 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각 최우수 마을로 선정된 상양명 마을은 풀이 무성하고 쓰레기가 쌓여 있던 마을입구에 벽화를 그리고 화단을 조성하여 마을을 깨끗하고 아름답게 탈바꿈 시킨 것에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은천마을은 마을의 옛 돌담길 및 공동우물을 복원하는 것에서 좋은 평가를 받게 됐다.

 

이은숙 팀장은“진안군 우수마을은 교육마을 등 마을의 형태가 다양하게 변화되는 흐름에 맞춰 마을사업이 추진되고 있음이 상당히 고무적 이다.”며 “앞으로도 마을들의 다양한 발전이 기대되는 지역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진안군은 2008년부터 시작한 그린빌리지 사업에 235개 마을이 참여했고, 2007년부터 시작한 참살기좋은 마을가꾸기사업에 124개 마을이 참여하는 등 주민 공동체 활동 지원 및 주민 소득사업을 위한 정책 추진에 앞장서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진안군,우수마을 구수리,은천리,이은숙,육완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