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뮤지컬‘재인폭포’공연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10/20 [12:00]

연천군,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뮤지컬‘재인폭포’공연

오늘뉴스 | 입력 : 2020/10/20 [12:00]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뮤지컬‘재인폭포’공연 홍보 포스터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경기도 연천군은 한탄강 세계지질공원의 최고의 지질명소이자 연천군의 관광명소인 재인폭포를 중심으로 한 창작 뮤지컬 ‘재인폭포’를 오는 22일 오후 5시 연천수레울 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그동안 연천군은 지역 관광 콘텐츠를 개발하기 위해 경기문화재단과 한국뮤지컬협회 경지지회와 손을 잡고 지난 3월부터 재인폭포와 더불어 연천군을 널리 홍보할 수 있는 완성도 높은 작품 개발을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재인폭포는 1800년대 쓰여진 연천군지에서도 명승지로 쓰여 있을 정도로 오랜 세월 연천지역을 넘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아 온 장소이다.

연천군 관광 콘텐츠 개발을 위해 첫 시작을 알리는 이번 시범공연은 연천군과 경기문화재단 등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의 제작 및 예술감독은 한국뮤지컬협회 경기지회 박철호회장, 프로듀서 오은성, 연출은 김도형이 맡았다.

아름다운 연천으로 여행 온 서울내기 여자와 연천 토박이 젊은 여성이 함께 꿈을 이뤄나가는 에피소드를 다룬다.

그 과정에 유네스코 2관왕인 연천의 생물권보전지역과 세계지질공원이 소개되고 또한 연천의 따뜻한 인심은 물론 재인폭포에 전해오는 광대부부의 못 다 이룬 사랑이야기가 현대적으로 풀어진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계기로 더욱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보완해 재인폭포에서 상설공연으로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역주민의 참여도를 높이는 한편 경기문화재단 및 경기도뮤지컬 지회와 적극 협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