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 조성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10/21 [11:30]

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 조성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

오늘뉴스 | 입력 : 2020/10/21 [11:30]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 조감도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가 지난 16일 서구“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구역 내 167세대 규모의 행복주택, 창업지원주택과 더불어 복합문화시설, 창업보육시설 조성 등 복합개발을 위해 국토교통부에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신청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한국토지주택공사와 공동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석남 어울림센터에 행복주택 109세대 상생협력상가 문화커뮤니티센터 등 복합문화시설 거북이기지에 창업지원주택 58세대 상생협력상가 창업지원시설을 건설한다.

이와 더불어 주변 주차난 해소를 위해 사업부지에 94대의 지하주차장을 확보해 도시재생과 주거복지의 새로운 틀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에게 주변시세의 60~80% 수준의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될 예정으로 인천대로 일반화 및 석남역과 연계되어 생활편의성과 직주근접의 이점도 매우 뛰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는 그동안 행정실무협의회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인천시-서구-LH간 복합개발을 위한 기본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LH공사에서 2020년 8월 건축설계 공모를 거쳐 올해 12월에 국토부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완료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장두홍 시 고속도로재생과장은‘석남 어울림센터 및 거북이기지 복합개발을 통해 주거복지 실현과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및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창업지원을 통한 상권 활성화 및 청년계층 인구 유입이 기대 된다’고 예상했다.

이어“2021년 10월에 착공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