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경찰서 부송팔봉지구대, 보이스피싱 막은 예방 편의점 업주에 감사장

온라인게임카드를 구입하려는 50대 여성의 요청에 보이스피싱임을 직감

이영노 | 기사입력 2021/01/08 [13:31]

익산경찰서 부송팔봉지구대, 보이스피싱 막은 예방 편의점 업주에 감사장

온라인게임카드를 구입하려는 50대 여성의 요청에 보이스피싱임을 직감

이영노 | 입력 : 2021/01/08 [13:31]

▲ 박완근 부송팔봉지구대장과 편의점주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익산경찰서 부송팔봉지구대는 1월 8일,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한편의점 업주 A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A씨는 딸의 부탁으로 180만 원 상당의 온라인게임카드를 구입하려는50대 여성의 요청에 보이스피싱임을 직감하고 신속히 112에 신고,출동한 경찰관에 의해 보이스피싱으로 확인되어 피해를 예방했다.

 

A씨는 “얼마 전 우리 편의점에서 온라인게임카드를 구매했던 손님이 보이스피싱 피해를 당한 적이 있어 온라인게임카드를 판매 시주의를 하고 있다.

 

마침 여성분이 고액의 게임카드를 구매하려는 것을 이상하게 생각하고 112에 신고했는데 피해를 막을 수 있어 다행이다”라고 말했다.

 

박완근 부송팔봉지구대장은 “최근 은행 간 계좌이체 뿐 아니라 기프트카드와 상품권을 구매해 시리얼 넘버를 편취하는 등 보이스피싱 범죄 양상이 다양해지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앞으로 보이스피싱 범죄로부터 주민들을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의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경찰서,팔봉지구대,보이스피싱,박완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