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관광사업체 재난지원금’ 미신청 업체 추가접수

‘20.12.31일 이전에 등록한 인천 소재 관광사업체 대상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1/03/11 [09:53]

인천시,‘관광사업체 재난지원금’ 미신청 업체 추가접수

‘20.12.31일 이전에 등록한 인천 소재 관광사업체 대상

오늘뉴스 | 입력 : 2021/03/11 [09:53]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는 인천 소재 관광사업체의 재난지원금 미신청 사업체를 대상으로‘관광사업체 재난지원금’을 추가 신청 받는다고 밝혔다.

추가 신청 대상은 1차 신청기간에 미신청한 관광사업체로 군·구 및 경제자유구역청에 2020년 12. 31일 이전에 관광사업 등록을 한 인천 소재 관광사업체이다.

다만, 카지노업, 4~5성급 호텔업, 폐업 중인 사업체는 포함되지 않는다.

모바일이나 인터넷으로 3월 31일까지 신청가능하며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분들은 예외적으로 군·구 및 경제자유구역청을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외국인관광도시민박업 등 관광사업 등록만 하고 사업자 등록이 없는 사업체인 경우는 1차 신청 기간에는 제외됐으나, 이번 추가 신청기간에 사업자 등록을 하면 재난지원금을 지급 받을 수 있다.

지원 금액은 업체당 1백만원으로 한 사업주가 다수 관광사업체를 갖고 있으면 1개 사업체만 지급되며 지급 시기는 2021월 3일 2. ~ 3. 16일 신청자는 3. 25일 한 지급을 하고 2021월 3일 17 ~ 3. 31일 신청자는 4. 10일한 지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찬훈 시 문화관광국장은 “코로나 19의 장기화 및 강화된 거리두기 조치로 생존의 기로에 놓여 있는 관광사업체를 지원할 목적으로 예산을 편성한 만큼 한 사업체도 빠짐없이 재난지원금을 신청해 관광사업체들이 위기극복과 경영안정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