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승호 前남원시장, ‘할일 많다’...내년에 꿈 펼쳐

고향남원 신화 다시 시작예고, 다양한 남원발전계획 희망기대

이영노 | 기사입력 2017/12/28 [07:10]

윤승호 前남원시장, ‘할일 많다’...내년에 꿈 펼쳐

고향남원 신화 다시 시작예고, 다양한 남원발전계획 희망기대

이영노 | 입력 : 2017/12/28 [07:10]

▲ 윤승호 前남원시장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윤승호 前남원시장이 내년에 새 희망을 남원 고향에서 펼친다.

 

27일 낮 12시 전북일보 사우회(회장 백진기) 송년정례회 모임에서 윤 前남원시장은 “고향남원에서 준비해온 꿈을 다 이루어 볼 계기를 만들어 보겠다.”며 “그동안 많은 사랑과 지지를 보내준 고향선후배들의 뜻을 받들어 지역사회 대통합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또, 현 시장을 물리치고 남원시장에 당선된 이변과 전국적 신화를 낳은 윤 前 남원시장은 “그동안 남원애향심은 남원시정을 위한 다양한 준비와 희망으로 준비가 돼있다.”며 “다시 꿈을 펼쳐 보겠다.”고 강한 의지를 말했다.

 

또한 그는 “일자리 창출, 관광개발 산업, 농촌 활성화, 노인복지, 교육환경 등 수많은 남원발전계획이 준비돼있다.”며 “남원시 현실에 맞는 새로운 계획과 새 희망을 꼭 이루어 보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한편, 윤승호 前남원시장은 전주고, 전북대 정치학과 석사를 거쳐 전북일보 남원주재기자, 남원시장 등을 역임한 남원시 정치 일번지로 알려졌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남원시,윤승호,남원시장,전북일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