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의회, 제355회 제2차 정례회 폐회식 & 송년회

이미숙.이경신.양영환.김남규.서난이.김윤철 등 의원들 의정활동 돋보여

이영노 | 기사입력 2018/12/20 [08:25]

전주시의회, 제355회 제2차 정례회 폐회식 & 송년회

이미숙.이경신.양영환.김남규.서난이.김윤철 등 의원들 의정활동 돋보여

이영노 | 입력 : 2018/12/20 [08:25]

2018.7.9 제11대 전주시의회 개원이 엇그제인데...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2018 전주시의회(의장 박병술)가 폐회식을 거행한다.

 

20일 오전 10시 김승수 시장 등 양 구청장과 주요간부가 참여하는 전주시의회에서 일정을 마무리한다.

 

특히, 제355회는 이미숙 의원의 전주시 팔복동 소각발전시설과 산단지역 대기오염 총량제 시행제안 시정 질문, 이경신 의원의 KTX 혁신역 신설과 관련하여 공로화를 제기 등 시정 질문이 관심이 많았다.

 

또, 양영환 의원의 전주 서부신시가지 대한방직 부지 내 143익스트림타워 건설사업이 단체장의 정치적 입지 시정 질문, 김남규 의원의 임기제 평가.덕진공원 연계 등 시정질문, 서난이 의원의 미세먼지와 천만그루 나무심기 대책 ‘시정 질문’ 김윤철 의원의 성폭력 대책과 전라감영 복원 등 시정 질문 등은 화제가 되기도 했다.

 

더 한층, 취재진 카메라에 찍힌 현장 활동의원은 양영환.이경신 등 의원으로 전주시민을 담보로 한 쓰레기 대란을 사방팔방으로 뛰어다니며 중단을 시켰던 의정활동이 돋보였다.

 

이러한 일정을 뒤로하고 전주시의회는 20일 오후 6시30분 송년의 밤을 끝으로 마무리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의회,김승수,박병술,김윤철,이미숙,이경신,서난이,김남규,양영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