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해양실습선 견학...새해림호 위용

총 톤수 2996톤, 전장 96.45m, 형폭 15.00m, 형심 7.60m 규모... 항해속력14노트, 승선인원은 110명

이영노 | 기사입력 2019/03/15 [04:33]

군산대, 해양실습선 견학...새해림호 위용

총 톤수 2996톤, 전장 96.45m, 형폭 15.00m, 형심 7.60m 규모... 항해속력14노트, 승선인원은 110명

이영노 | 입력 : 2019/03/15 [04:33]

▲ 군산대 해양실습선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곽병선 총장을 비롯한 군산대학교 확대교무위원들이 13일 군산대학교가 새롭게 건조한 새해림호를 방문하여 선내 각종 시설 및 설비들을 견학하였다.

 

또한 정박승선실습 중인 해양산업·운송과학기술학부 학생들을 만나 격려하며, 앞으로의 학습 방향에 대한 조언도 하였다.

 

새해림호는 기존의 실습선 해림호가 노후화된 관계로 421억원을 투자하여 새롭게 건조한 실습선이다.

 

총 톤수 2996톤, 전장 96.45m, 형폭 15.00m, 형심 7.60m 규모이다. 항해속력은 14노트이고, 최대승선인원은 110명이다.

 

다기능항해실습 통합평가시스템, 다기능기관실습 통합평가시스템, 과학 어군 탐지기, 고주파 전방위 소나, 트롤모니터링 시스템, 수온 염분측정 및 채수기, 초음파 해류 관측장치 등이 구비되어 있어 4차 산업혁명에 부응하는 창의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기에 최적화되어 있다.

 

새해림호는 앞으로 연간 275일의 정박실습과 90일간의 국내외 승선실습을 통하여 매년 60여명의 초급 선박사관을 배출할 계획이다.

 

곽병선 총장은 “새 실습선에는 첨단 장비들이 구비되어 있어 학생들이 더욱 효율적인 교육환경에서 마음껏 역량을 키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더욱 안전한 환경에서 학생들이 역량을 증대시키며, 해양강국 대한민국을 이끄는 우수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군산대,곽병선,해양실습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