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소외된 이웃에 매월 기부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05/15 [16:20]

인천시교육청, 소외된 이웃에 매월 기부

오늘뉴스 | 입력 : 2019/05/15 [16:20]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시교육청은 본청에 근무하는 직원들이 스승의 날을 맞이하여 매월 약 970,000원(연간 11,640,000원)을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기부한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은 15일(수)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직장인 나눔프로그램인 ‘착한일터’에 가입하고 매월 약정 금액을 기부하기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착한일터’에 참여하는 한 교직원은 “작은 기부로 지역사회 소외된 우리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다는 기쁜 마음으로 기부에 참여했다”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사랑을 전하는 모습을 우리 아이들에게 직접 보여주는 것이야말로 미래의 리더를 양성하는 참교육이다”라고 하면서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에 이어 이번 ‘착한일터’에 솔선하여 참여한 직원들이 자랑스럽고, 공직자가 솔선하는 나눔문화가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