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헬기 이용 실종자 구출

면밀한 공중수색으로 농로변에 탈진 상태로 쓰러져 있던 실종자 발견

이영노 | 기사입력 2019/10/04 [08:49]

전북경찰청, 헬기 이용 실종자 구출

면밀한 공중수색으로 농로변에 탈진 상태로 쓰러져 있던 실종자 발견

이영노 | 입력 : 2019/10/04 [08:49]

▲ 3일 오후 실종자 구출현장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북지방경찰청 항공대에서는 3일 오후 2시 7분경 익산시 현영동 농로변에 탈진한 채 쓰러져 있던 미귀가 실종자 신모(69, 여)씨를 헬기 공중수색으로 발견, 지상경력과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사건은 실종자 신씨는 지난 1일 오전 익산시 거주지에서 산책을 한다고 나간 후 귀가하지 않아 미귀가 실종자로 신고가 접수되어 경찰에서는 지상경력은 물론 경찰헬기 등 가용경력을 총 동원해 주변을 수색 중 거주지에서 약 2km 떨어진 농로변에서 발견되었다.

 

임무를 수행했던 항공대 조종사(경감 박정인, 경위 김인수)에 따르면 “농로변에 갈대와 풀숲이 우거져 있는 여건으로 인해 수색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면밀한 저공 수색비행으로 실종자를 발견했다”며 “실종자를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인계 할 수 있어 너무 기쁘고 업무에 보람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전북경찰청 권혜천 항공대장은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도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최상의 치안서비스 제공을 위해 완벽한 출동태세를 유지하여 신속한 대응에 더욱 노력을 하겠다”고 하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청,핼기항공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