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기계용 유류보관탱크 구입 비용 지원

‘2019년 주민참여예산 도민 제안사업’으로 최종 선정, 올해 처음 추진

정종록 | 기사입력 2020/03/26 [09:42]

경기도, 농기계용 유류보관탱크 구입 비용 지원

‘2019년 주민참여예산 도민 제안사업’으로 최종 선정, 올해 처음 추진

정종록 | 입력 : 2020/03/26 [09:42]

 

경기도


[오늘뉴스=정종록 기자]경기도가 ‘농기계용 유류보관탱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농기계용 유류보관탱크 지원 사업’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해 도내 농업인들이 농기계에 사용하는 유류를 효율적으로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유류보관탱크 구입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농기계용 유류보관탱크를 사용하면 유류의 결로 발생과 이물질 유입을 차단해 농기계의 고장 횟수를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자동급유기, 유량계 등이 부착돼 있어 효율적인 유류 관리도 가능하다.

이 사업은 예산편성 과정에 도민 참여를 확대한 지난해 주민참여예산 도민 제안사업에 최종 선정된 것으로 도내 각 시·군을 통해 올해 처음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경기도에 1년 이상 거주하고 있으며 도내 농지를 소유하거나 임대해 농업에 종사하고 있는 실 경작 농업인이다.

총 100대의 구입비용을 지원하며 선정된 농업인에게는 인당 2백만원 한도 내에서 실제 유류보관탱크 구입비의 50%를 지원하게 된다.

신청을 원하는 농업인은 각 시·군 별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기종 경기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사업인 만큼 유류보관탱크를 제때 보급해 효율적인 유류 관리와 안전한 농작업 환경 유도,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