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미추-홀살피미’ 앱으로 홀몸이웃 돌본다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1/01/25 [13:21]

미추홀구, ‘미추-홀살피미’ 앱으로 홀몸이웃 돌본다

오늘뉴스 | 입력 : 2021/01/25 [13:21]

 

인천광역시 미추홀구청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미추홀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미추-홀 살피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웃 돌봄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구는 지난해 9월부터 장애인, 노인 등 보호자가 없는 542가구를 발굴해 미추홀 살피미 앱을 설치하고 명예사회복지공무원와 각 동 행정복지센터를 보호자로 등록해 안부를 확인하고 있다.

미추-홀 살피미 앱은 최소 8시간에서 최대 72시간 사이에 대상자가 휴대폰을 사용하지 않을 경우 사용 요청 알림이 30분 동안 울린 후 미리 등록된 다수 보호자에게 자동으로 긴급구호 문자를 발송한다.

구는 1인 가구 고독사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난해 8월부터 앱 마켓을 통해 미추홀 살피미 앱을 누구나 무료로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도록 배포했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고독사 등 사회적 문제가 코로나19로 더 심각해지는 상황”이라며 “미추홀 살피미 앱을 이용을 확대하고 촘촘한 모니터링 실시해 복지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돌보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