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삼천동 소각장 옆 폐타이어 공장 불...시민들 악취에 고통

전주 소각장옆 자원순환특화단지 내 석청코리아

이영노 | 기사입력 2021/02/19 [10:04]

전주 삼천동 소각장 옆 폐타이어 공장 불...시민들 악취에 고통

전주 소각장옆 자원순환특화단지 내 석청코리아

이영노 | 입력 : 2021/02/19 [10:04]

▲ 전주 삼천동 소각장 옆 폐타이어공장 화재 현장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전주시 삼천동 소각장 인근 주민들이 타이어공장 화재로 분진 및 악취에 고통을 받고 있다.

 

19일 주민들에 따르면 인명피해는 없고 공장 1개동, 고무분말 300여톤, 폐타이어 200여톤 손실이라는 것. 

 

자세한 지역은 전주 소각장옆 자원순환특화단지 내 석청코리아에서 화재가 발생해 고무분말과 폐타이어등 500여톤이 타 악취등으로 인근 지역 주민들이 밤잠을 설치는 피해를 입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삼천동 소각장,전주 소각장옆 자원순환특화단지 내 석청코리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