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2021년 양평 물소리길 비대면 가을 걷기여행 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1/09/24 [10:42]

양평군, 2021년 양평 물소리길 비대면 가을 걷기여행 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21/09/24 [10:42]

▲ 지난 4월 봄맞이 비대면 걷기여행에 참석한 관광객들이 양평 물소리길을 걷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물맑은 양평군에서 오는 10월 9일부터 9일간 자연과 소통하는 ‘양평 물소리길 가을 걷기여행 쉼(休)’이 개최된다. 

 

지난 4월 봄맞이 비대면 걷기여행에 이어 두 번째인 이번 가을 걷기여행은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상황 하에 개회식 없이 철저한 비대면 자율적 참여로 진행된다.

 

전 구간 55.8㎞로 조성된 물소리길은 총 6개 코스로 구성돼 있으며 각 코스마다 경의중앙전철의 역에서 역으로 시작과 끝을 이루기 때문에 누구나 접근이 용이하다. 양수역에서 1코스를 시작으로 신원, 아신, 양평, 원덕, 용문역을 지나 마지막 6코스인 용문산관광지를 끝으로 전 코스를 마친다. 

 

단풍과 황금빛의 오곡으로 뒤덮인 청명한 가을을 감상하기에 55.8㎞는 너무도 짧은 듯하나 각 코스마다 이야깃거리와 함께 좋은 추억을 제공할 만한 물소리길만의 숨은 매력이 있다. 물소리길 홈페이지를 통해 코스별 가이드를 숙지할 수 있다.

 

이번 가을 걷기여행은 각 코스마다 두 번의 스탬프를 찍을 수 있는 인증대를 만날 수 있다. 스탬프북을 미리 준비하지 못했다면 전자인증시스템을 이용한 스마트폰 간편 인증도 가능하다.

 

6개 코스 완주자에게는 특별 완주증과 기념품이 제공된다. 행사 기간 스탬프북 소지자에게는 양평군 군립미술관, 몽양기념관, 황순원소나기마을, 곤충박물관 무료입장, 세미원 관광지 이용할인이 제공되기도 한다.

 

이밖에 양평군은 건강과 환경, 두 마리의 토끼를 잡기 위한 물소리길 플로깅(pick up+jogging)실천을 통해 모든 참여자에게 양평군 종량제 봉투를 제공, 노(no)쓰레기 참여를 유도한다. 

 

이번 걷기여행에서는 스탬프북 사전신청을 통한 우편수령이 가능하다. 또한 1코스가 시작되는 양수역(2번출구) 앞에서 물소리길 안내소가 마련된다. 모든 참여자에게 물소리길 손수건, 물맑은양평水, 스탬프북, 코스지도 및 양평군 종량제봉투를 현장에서 배부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문화관광과(031-770-2607), 물소리길센터(031-770-1003) 또는 물소리길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자연과 사람 중심의 그린산소 도보여행길을 지향하는 물맑은 양평에서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의 피로감을 잠시 내려놓고 자연과 소통하며 안전하고 건강한 가을여행이 되길 바란다”며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도보여행객의 개인기본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 해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