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춘성 진안군수, 20억 국.도비 확보...정책탄력

국가 예산확보로 진안군 농기계 임대사업에 ‘활력’

이영노 | 기사입력 2021/10/21 [10:12]

전춘성 진안군수, 20억 국.도비 확보...정책탄력

국가 예산확보로 진안군 농기계 임대사업에 ‘활력’

이영노 | 입력 : 2021/10/21 [10:12]

전춘성  진안군수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진안군이 농식품부가 추진하고 있는 ‘2022년도 농기계 임대사업’대상으로 선정됐다.

 

군은 이번 사업 대상자로 선정됨에 따라 총 20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농기계임대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주요 추진 사업은 ▲농기계 임대사업소 분소 1개소 신축(12억원) ▲주산지 일관 기계화 사업 2개소(4억원) ▲노후 농기계 대체 지원·농작업 대행 장비 지원 농기계 구입 비용(4억원) 등이다.

 

특히, 신규 사업으로 부귀면 거석리 일대에 농기계 사업소를 개설하게 돼 그동안 원거리에서 농기계 임대에 불편을 겪었던 농민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안전한 농기계 이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기계 사업소는 진안본소, 정천면, 마령면, 동향면에 이어 5번째로 신축되는 것이다.

 

또한, 농식품부 중점 사업인 밭작물 기계화 촉진을 위한 주산지 일관 기계화 지원 사업 2개소를 지원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농작업대행 민간사업단을 확대해 고령농·소농들의 농작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 밖에도 임대용 농업기계와 농작업 대행용 농업기계를 추가로 구입해 영농철 농업인들의 농기계 수요충족 및 적기 영농 추진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군민들의 편리한 농업 활동을 위한 각종 편의 사업 추진을 위해 국가 예산 확보에 더욱더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