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철 연천군수 후보, 전곡 구석구석 골목 누비며 집중 유세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5/28 [15:16]

김광철 연천군수 후보, 전곡 구석구석 골목 누비며 집중 유세

오늘뉴스 | 입력 : 2022/05/28 [15:16]

▲ 김광철 연천군수 후보가 유세 차에 올라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김광철 연천군수 후보(무소속 기호4번)가 지난 27일 전곡읍 골목을 구석구석 누비며 한탄강 산업폐기물 매립장 반대를 외쳤다.

 

김광철 군수는 “연천군은 각종 규제로 인해 역설적으로 천혜의 환경을 지킬 수 있었고, 유네스코 2관왕에 오를 수 있었다.”며 “제주도, 경주와 어깨를 견줄 유네스코 환경도시에 산업페기물 매립장은 절대 들어와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특히 산업폐기물 매립장은 한탄강에서 970m 거리에 있어 전곡 주민들에게 직접적인 피해가 예상된다며 저개발로 인한 지역 낙후도 힘겹게 이겨내고 있는데 산업폐기물까지 들어오는 것은 연천군의 미래를 위해 절대 동의할 수 없다.”고 덧붙여 밝혔다.

 

김 군수는 “이번 선거는 여야의 싸움이 아니라, 연천군의 환경과 자존심을 지키는 선거”라며, “이번에야말로 연천군민의 자존심을 보여줘야 중앙정치권에서 연천군을 우습게 생각하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