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보건소, 여름철 폭염 대비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6/08 [19:57]

계양구보건소, 여름철 폭염 대비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오늘뉴스 | 입력 : 2022/06/08 [19:57]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 보건소는 올 여름 폭염으로 인한 건강피해를 모니터링하기 위하여 오는 9월 30일까지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구는 온열질환 발생 현황을 상시 모니터링하고 신속한 대처로 구민의 건강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 환자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할 방침이다. 

 

이에 전국 약 500여 개 협력 응급실을 통해 온열질환자 응급실 방문 현황을 관리하고 있으며, 지역 내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는 지역 응급의료기관 2개소(의료법인 인성의료재단 한림병원, 인천세종병원)와 연계하여 운영 중이다.

 

온열질환은 폭염으로 발생하는 급성질환으로 열탈진(일사병)과 열사병 등이 있으며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을 동반한다. 지난해 계양구에서는 14명의 온열질환자가 발생하였으나, 사망자는 없었다.

 

구 보건소 관계자는 “올해 여름 기온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온열질환 발생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응급실 감시체계를 통해 폭염에 열악한 주거환경에 놓여 있는 관내 취약계층 건강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