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기왕, 도당위원장 단독 응모, 8월14일 충남 대의원대회 추대 유력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2/08/02 [15:37]

복기왕, 도당위원장 단독 응모, 8월14일 충남 대의원대회 추대 유력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2/08/02 [15:37]

▲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위원장 후보 (사진: 복기왕 블로그)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오늘뉴스=충남 아산=박상진 기자]

더불어민주당 복기왕 아산갑지역위원장이 지난 1일 충남도당위원장에 단독 응모해 충남도당 대의원대회에서 추대될 것으로 보인다. 

 

아산갑지역위 관계자에 따르면 “복기왕 위원장이 지역위원장들의 뜻을 모아 후보로 나선만큼 경선 없이 추대되는 방식으로 충남도당위원장에 선출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여기에 출마를 저울질하던 박정현 부여군수가 충남도당 대의원대회 준비위원장을 맡게 됨에 따라 자연스럽게 단독 출마가 예상되는 대목이다. 

 

도당위원장 응모 마감일인 오늘(2일) 오후 3시 30분 현재 복기왕 전 아산시장 이외에 등록된 후보가 없어 단독 응모 상태다.

 

복기왕 위원장이 단독로 귀결될 경우, 선출을 위한 투표는 따로 진행하지 않고 오는 8월 14일 공주교통연수원에서 열리는 충남도당 대의원대회에서 대의원들의 추대 형태로 선출되게 된다.

 

복기왕 위원장은 후보로 등록하며 “민주당이 거듭나야 할 때 도당 혁신의 모범을 충남에서부터 만들어보고 싶다”며 “연이은 패배를 딛고 다시 승리하는 민주당을 만들어 총선에서 더 큰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복기왕 위원장은 “당원이 당의 주인이기에 당원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각 지역위원장의 도당 참여 또한 확대하는 등 도당 운영의 개선하겠다”며 “ 자치분권 실현을 위한 활동도 당원들과 함께 펼치겠다”고 말했다. 

 

[복기왕 위원장 약력]

△1968년 아산 출생 △17대 국회의원 △민선5,6기 아산시장 △청와대 정무비서관 △국회의장 비서실장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